Search

'2015/09'에 해당되는 글 1건

  1. 2015.09.11 인농 박재일 선생 5주기 이야기마당

인농 박재일 선생 5주기 이야기마당

행사 2015.09.11 12:34 Posted by "한살림답게!" 인농박재일 한살림연합소식

인농 박재일 선생 5주기 이야기마당

위기의 시장경제 지속가능한 먹을거리 체계

인농선생이 꿈꾸던 세상이 우리의 꿈이 되었습니다


8월 18일, 서울무역전시장(SETEC)에서 인농 박재일 선생 5주기 이야기마당이 열렸습니다. 이야기마당에서는 우리농업과 먹을거리 문제, 한살림운동의 미래에 대한 강연과 대화 프로그램이 성황리에 진행되었습니다.



곽금순 한살림연합 상임대표의 인사로 시작된 이야기마당은 인농 박재일 선생과 교류하며 우정을 나눈 유키오카 요시하루 그린코프연합 고문의 이야기로 이어졌습니다. 유키오카 고문은 ‘인농선생, 한살림과 함께 한 생협운동’이라는 제목으로 고 박재일 선생과의 추억을 회고하며 그린코프의 생협운동의 오랜 경험들을 청중들에게 전달하였습니다. 이어서 김태연 단국대학교 환경자원경제학과 교수는 ‘시장의 논리, 유기농업의 가치, 지속가능한 농업’이라는 제목으로 농업의 환경적 가치를 역설하며 영국의 사례들을 공유하였습니다.


▲ 곽금순 한살림연합 상임대표


▲ 유키오카 요시하루 그린코프연합 고문


본격적인 이야기마당이 시작되고, 첫 연사로 이태근 흙살림 대표가 나왔습니다. 이태근 대표는 ‘땅을 살리고 농업을 살리는 유기농업’이라는 제목으로 우리나라 유기농업·친환경농업의 경과와 미래에 대해 제언하였습니다. 두 번째로는 생태귀농운동본부의 공동대표인 전희식 농부가 나와 ‘지속가능한 생태농업을 위해’라는 제목으로 현재의 농업을 되돌아보며 지역순환농업, 농민월급제 등을 제안하였습니다. 세 번째는 박찬일 요리사가 연사로 나와 우리 식탁의 현실과 추억담을 재미있게 풀어냈습니다.


▲ 박찬일 요리사

▲ 토크콘서트 - 청춘의 밥상, 무지갯빛 한살림


이날은 한살림에서 그동안 보기 어려웠던 신선한 행사가 열려 청중의 시선을 잡아끌었습니다. 5년째 이어지는 인농 선생 추모행사에서 처음으로 토크쇼가 열린 것입니다. 초대받은 청년 조합원, 청년 생산자, 청년 실무자는 청년의 입장에서 한살림에 느끼는 점, 바라는 점을 스스럼없이 풀어내며 청중들과 공감대를 만들었습니다.


▲ 유족대표 박정아님


마지막으로 인농 박재일 선생의 둘째딸 박정아님이 유족대표로 나와 인농 선생이 작고하기전 멀리서 병문안을 와준 유키오카 고문에게 다시 한번 감사말씀을 전하였고, 당시의 장면를 추억하며 마무리인사를 하였습니다.

 

인농 박재일 선생은 우리나라에 생명과 유기농업의 가치를 전하며, 협동운동을 심고 키웠습니다. 내년에 설립 30년을 맞는 한살림은 앞으로도 계속 생명을 살리는 협동조합으로서 인농 박재일 선생의 유지를 이어갈 것입니다.


이야기마당 자료집


인농선생 5주기-이야기 콘서트: 청춘의 밥상, 무지갯빛 한살림


 

※ 이야기마당 다음날(8/19) 인농 박재일 선생 5주기 특별 강연회로 유키오카 요시하루 그린코프연합 고문과 유키오카 미치코 그린코프연합 상무이사가 일본 그린코프생협의 경험과 사례들을 한살림 활동가·실무자와 나누었습니다.


▲ 유키오카 요시하루 그린코프연합 고문 강연회


한살림연합 회의실에서 실무자 40여 명을 대상으로 한 강연에서 유키오카 고문은 “생협은 사람과 사람의 ‘이어짐’이 풍요롭게 이뤄지는 가운데 조합원·활동가·실무자 등 구성원 모두가 즐겁고 자유로워졌는가를 성장의 지표로 삼을 수 있다. 단순히 조합원이 늘어나고 사업고가 확대됐다는 사실 만으로 생협의 발전을 말할 수 없다”고 목소리를 높였습니다.


▲ 유키오카 미치코 그린코프연합 상무이사 강연회


유키오카 상무이사의 강연은 걸스카우트연맹 중앙본부회관에서 열렸습니다. 1992년부터 ‘꿈을 현실로’라는 복지 마스터플랜을 실천해오신 유키오카 미치코 상무는 이날 모인 수도권지역 활동가 100여 명에게 “그린코프는 ‘서로 돕자’는 뜻을 결집해 ‘고령복지-다중채무자 상담 및 생활재건-사회곤궁자 일자리사업’등의 복지사업을 성공적으로 실현시켜 일본사회의 국가복지정책에 큰 변화를 일으키고 있다. 생협은 조합원 주권을 전제로 한 참여형 복지를 통해 조합원들이 훗날에 자신을 살리는 장으로서의 복지 사업에 뛰어들 수 있도록 도와야 한다”고 강조했습니다.


[강연자료]생협이란 무엇인가? – 유키오카 요시하루 그린코프연합 고문

[강연자료]모두가 안심하고 살 수 있는 지역 만들기(그린코프 사례를 중심으로) – 유키오카 미치코 그린코프연합 상무이사